홍준표 "사체 찾기 쇼 하다, 무엇이 겁나 광화문에 재인산성 쌓았나"
홍준표 "사체 찾기 쇼 하다, 무엇이 겁나 광화문에 재인산성 쌓았나"
  • 김재민
  • 승인 2020.10.06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2020.03.09.[사진=뉴시스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2020.03.09.[사진=뉴시스]

 

홍준표 무소속 의원이 4일 "무엇이 그렇게 겁 났는지 광화문에 `재인산성`을 쌓아 놓고 국민들의 분노를 5공 경찰로 막았다"고 비판했다.

홍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밝히면서 야당을 향한 일침도 내놨다. 그는 해양수산부 소속 공무원 이모(47) 씨가 북한군에 피살된 사건에 대한 정부의 반응을 두고 "정체불명의 사과문 하나로 내 나라 국민 피살, 소각 사건을 덮어버리고, 이미 재가 되어버린 시신을 찾는다고 함정 40여척을 동원해 연휴 내내 사체 찾기 쇼나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을 닮아 거짓말을 밥 먹듯 하는 3류 각료들 데리고 참 수고가 많다"고 했다.

홍 의원은 이어 "이번 주부터 국정감사가 시작된다"며 "야당이 제대로 좀 분발했으면 한다. 나훈아 선생의 반만이라도 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