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산부인과, 신생아 RSV 집단 감염...'바이러스와의 전쟁'
평택 산부인과, 신생아 RSV 집단 감염...'바이러스와의 전쟁'
  • 윤희준 기자
  • 승인 2020.02.13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기 이미지는 RSV 감염증과는 무관함을 밝힙니다.]

평택의 한 산부인과에서 신생아들이 호흡기 세포융합바이러스(RSV)에 집단 감염됐다. 

평택보건소에 따르면 13일 지역 내 한 산부인과를 거쳐 간 신생아 9명이 RSV 감염 판정을 받아 치료를 받고 있다. RSV 감염증은 영유아나 먼역력이 상대적으로 약한 자 그리고 고령자에게 모세기관지염, 폐렴 등 감염을 일으킬 수 있다. 

보건소는 "산부인과에서 감염이 확인된 것은 9명이며, 7명의 신생아들이 추가 검사로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보건당국은 신생아들이 어떻게 감염됐는지 등 감염 경로를 조사하고 있다.

보건당국은 지난 6일 첫 감염자가 나온 이후 병원 내부로 확되된 것으로 보고 있다. 

RSV 감염증은 성인에게는 치명적이지 않지만, 영유아 등 면역저하자에게 발생할 시 사망률이 50% 이른다. 현재 해당 병원은 신생아실을 폐쇄하고 방역과 바이러스 감염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Tag
#RSV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