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혜원 "차명거래 밝혀지면 전 재산 기부·의원직 사퇴"
손혜원 "차명거래 밝혀지면 전 재산 기부·의원직 사퇴"
  • 박동수 기자
  • 승인 2019.06.18 2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목포시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고 있는 손혜원 무소속 의원은 18일 검찰이 자신을 불구속 기소한 것과 관련해 "다소 억지스러운 검찰 수사 결과 발표를 납득하기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

서울남부지검은 이날 손 의원을 부동산실명법위반, 부패방지법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이에 손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 기소 내용을 보면 조카 손소영 소유의 부동산 3건은 차명이 아니고 다른 조카 손장훈 소유의 창성장만 차명이라는 다소 억지스러운 검찰 수사 결과 발표를 납득하기 어렵다"고 했다.

그러면서 "일단 검찰의 기소 결정이 난 만큼 재판을 통해 당당히 진실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